상암동 달콤우동, 새로운 우동을 경험하다!

상암동 달콤우동


오늘은 개인적인 일로 상암동에 방문하게 되었습니다.

어느덧 점심이 되어 무엇을 먹을까 고민하던중 

눈에 띄는 식당이 있었습니다. 바로 달콤우동!


조금 이른 시간에 방문했는데도 사람들이 좀 있더라구요

우동국물 숟가락

우동면을 집기위한 젓가락과 우동국물을 먹기 쉽도록 숟가락이 매우 크더군요

투명해서 잘 보이지는 않지만 닭다리를 집을수 있게 

두손가락만 끼는 장갑도 있습니다. 

잘안보이시죠? 젓가락옆에 있어요!


달콤우동 기본반찬

일단 주문전 기본 반찬이 셋팅되어있었습니다.

김치와 피클인데요 피클은 수제피클인것 같았어요

자극적이지 않고 매우 좋았습니다.

아쉬운것은 개인적으로 우동은 단무지가 있으면 좋은데

단무지가 없다는것!


달콤우동 메뉴판

메뉴판을 스윽 봤는데

달콤우동, 그리고 닭튀김우동이 있더라구요


단 천원차이인데 정말 저정도 크기의 닭튀김이 나오겠나 의심이 들었지만 인기메뉴라고 해서 시켜보았습니다.

달코우동 소고기

우동이 나오기전 기본으로 나오는 쇠고기와 공기밥 인데요

메뉴판에는 이게 나온다는 이야기가 없어서 좀 감동이었드랬죠!

(소고기가 어찌 닭고기에 밀리는것이냐!!)



가까이 찍었는데도 퀄리티가 좋아보이죠?


드디어 기다리던 달콤우동의 메인메뉴 닭튀김우동!

닭튀김우동

오! 닭다리 크다 라는생각에 집어보았는데



닭다리튀김

오오미! 더크다..

실제로 먹어보면 맛도 상당히 좋습니다.



달콤우동

우동에 들어간 식재료들도 싱싱해보이고 국물도 좋았어요

양도 적지않다보니 같이 왔던 분은 면을 조금 남기셨더라구요

물론~ 저는 하나도 남기지 않았습니다.ㅎ


상암동에 오시게되면 점심식사로 먹을만하니 

달콤우동의 닭튀김우동을 한번 드셔보세요


*본 포스팅은 제돈 내고 떳떳히 먹었고 그어떤 대가도 받지 않았습니다.~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