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버에서 빅데이터를 공개하였습니다.

네이버빅데이터랩(http://datalab.naver.com/) 이게 도대체 무슨의미일까요?

이번에 네.이.버.빅.데.이.터 라는 6글자에 의미를 두고 정리해보았습니다.

네이버는 지난 10년간 포털사이트의 강자로 군림해 왔습니다. 대한민국 인터넷사용자중 네이버를 거치지 않은 사용자가 있을까요?

처음 네이버에서 지난 10년간의 빅데이터를 open해준다는 이야기를 듣고 매우 의아했습니다.

요즘 같은 정보화시대에서 빅데이터를 분석하면 세상사람들의 트렌드를 알수있고 그 발자취를 따라가다보면 비지니스를 만들어 

시장을 선점할수 있는 노하우일텐데 이것을 공개한다니!! 게다가 포털사이트1위를 리드하고 있는 네이버가?? 무료로!?




미 예전부터 네이버에서 검색화면 한켠에 실시간 순위를 공개하고 있는데 뭘 새삼스래 놀라냐?

그렇지 않습니다. 그동안의 네이버 답변을 들어보면 아래와같이 검색 순위는 매우 제한적이었으며

이슈가 없으면 짐작하기도 어렵습니다.


질문 : 실시간 검색순위 10위권 밖은 어떻게 볼수가 있나요?





릴것이 없는 정보들!

네이버 빅데이터랩에서는 상당히 매력있는 기능이있습니다.

바로 트렌드를 비교할수가 있는거죠 예를들어보죠

저는 새우를 매우 좋아합니다. 대하 철이기도 하구요

인천에서 새우를 사려하는데 대표적인 해산물을 살수있는곳은 소래포구와 연안부두 입니다.

사람들은 어디에서 새우를 많이 살까요? 바로 검색해보죠

결과는 아래처럼 많은 사람들이 소래포구의 새우를 많이 관심있어하네요

(9월부터 대하가 나오는 철이기도하고 소래에서는 대하축제까지 열리는 곳이라고 합니다.)








데이터는 돈이된다.

위 결과를 보고 구매자가 아닌 생산자라고 생각해보시죠 그리고 아래결과를 봐주세요

여러분은 어부이고 갖가지 해산물이 잡히고있습니다. 어떤 해산물 위주로 잡으시겠어요?

9월 ~ 11월 까지 어떤 해산물이 많이 팔릴까요?




이터!  단순 자료아닌 힘!

사용자가 직접 제작하는 UCC를 비롯한 동영상 콘텐츠, 휴대전화와 SNS(Social Network Service)에서 생성되는 문자 등은 데이터의 증가 속도뿐 아니라, 

형태와 질에서도 기존과 다른 양상을 보이고 있다. 특히 블로그나 SNS에서 유통되는 텍스트 정보는 내용을 통해 글을 쓴 사람의 성향뿐 아니라, 

소통하는 상대방의 연결 관계까지도 분석이 가능하다. 게다가 사진이나 동영상 콘텐츠를 PC를 통해 이용하는 것은 이미 일반화되었고 방송 프로그램도 TV수상기를 통하지 않고 PC나 스마트폰으로 보는 세상이다.

트위터(twitter)에서만 하루 평균 1억 5500만 건이 생겨나고 유튜브(YouTube)의 하루 평균 동영상 재생건수는 40억 회에 이른다. 

글로벌 데이터 규모는 2012년에 2.7제타바이트(zettabyte), 2015년에는 7.9제타바이트로 증가할 것으로 예측하고 있다(IDC, 2011). 

1제타바이트는 1000엑사바이트(exabyte)이고, 1엑사바이트는 미 의회도서관 인쇄물의 10만 배에 해당하는 정보량이다(Lynman, P., & Varian, H., 2003).

[네이버 지식백과] 빅데이터 정의 (빅데이터, 2013. 2. 25., 커뮤니케이션북스), 

출처: 네이버백과사전 (http://terms.naver.com/entry.nhn?docId=1691554&cid=42171&categoryId=42183)


제 소자본 사업에도 희망이있다! 

빅데이터로 시대의 흐름을 파악하기는 일반인이 쉽지않았습니다.

하지만, 네이버 빅데이터의 공개로 소상인들에게도 정보력이 생긴만큼 실패의 확률을 좀더 줄일수 있게되었습니다.

네이버 빅데이터의경우 지역의 정보까지 알수있습니다.



널의 끝에서 빛!

빅데이터는 과거에는 취합하기 힘든 데이터였습니다.

하지만 이제 사람들은 스마트폰을 통해 이세상의 이동경로및 머무른 시간, 목적, 동기등을 공유하며 자신도 예상하지못했던 발자취를 

남기면서 미래의 경로까지 예측하게 되었습니다. 이제는 세상 트렌드를 보며 이끌려다니지않고 선두에 설수도 있습니다.

빅데이터! 과거 정보에 어두웠던 사람들에게 한줄기 빛이 되어줄것이라 믿습니다.

댓글 0